구글 웹마스터란 구글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로써 색인 생성 관리 도구, 웹 크롤링, 사용자 링크 등을 제공하는데, 쉽게 말해서 구글 검색 로봇이 나의 블로그 페이지를 잘 수집해가고 있는지 리포팅해주는 플랫폼이다. 또한 구글 웹마스터 플랫폼을 이용하면 자신의 블로그에 새로운 포스팅이 등록되거나 기존 포스팅이 수정되는 경우, 해당 정보를 구글 크롤러에 전달할 수 있으며 구글 검색엔진의 검색결과 색인작업이 얼만큼 진행되었는지 확인할 수 있다. 따라서 구글 웹마스터는 등록은 필수적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흥5

 

 

 

 

 

 


 

 

 

구글 웹마스터 서비스를 제공받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하지만, 구글 계정이 있다면 바로 서비스 받을 수 있다. 구글 계정이 없다면 서비스를 신청하기 전에 구글에 회원가입을 해야된다.

 

구글 웹마스터 :

https://www.google.com/webmasters/tools/home?hl=ko

 

구글에 '구글 웹마스터 도구' 검색만 해도 최상단에 사이트가 검색된다.

 

 

 

접속을 완료했으면 자신의 티스토리 블로그 주소를 입력한 후 '사이트 추가' 버튼을 클릭한다.

 

 

 

두개의 탭 중 '대체 방법' 탭을 누르면 아래와 같이 메타태그가 발급된다. 해당 메타태그를 복사한 뒤 자신의 티스토리 블로그의 관리자 페이지로 이동한다.

 

 

 

 

관리자 페이지에서 HTML/CSS 편집 매뉴에서 skin.html 내용에 메타태그를 복사하는데, <head> 태그 영역에 아래와 같이 복사를 해야된다.

 

 

 

티스토리 블로그에 메타태그 복사가 완료되었으면, 다시 웹마스터 도구 페이지로 이동한 후 하단의 '확인' 버튼을 클릭한다. 

 

 

 

티스토리 블로그가 자신의 소유임이 증명되면서, 웹마스터 도구 플랫폼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아래의 화면은 웹마스터 도구 서비스를 실행한 화면이다. 추후 데이터가 적재되면 방문자 기록에 관련된 다양한 리포팅을 서비스 받을 수 있다.

 

 

 

다음으로 사이트맵을 구글 웹마스터에 등록한다. 사이트맵은 사이트의 웹 페이지를 나열하는 파일로 사이트 콘텐츠의 구성을 Google 및 다른 검색 엔진에 알리는 데 사용된다. Googlebot과 같은 검색 엔진 웹 크롤러는 이 파일을 읽고 사이트를 더 지능적으로 크롤링하게 된다. 또한 사이트맵은 사이트맵에 표시한 페이지와 관련된 가치 있는 메타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다. 메타데이터는 웹페이지 정보이며 페이지가 마지막으로 업데이트된 날짜, 페이지 변경 빈도 및 사이트의 다른 URL에 대한 페이지의 중요성 등을 포함한다. 아래의 사진과 같이 웹마스터 도구에 등록된 자신의 블로그 링크를 클릭한다.

 

 

 

오른쪽의 'SITEMAP 추가/테스트' 버튼을 클릭한다.

 

 

 

링크 주소를 입력하는 공간에 'rss'를 입력하고 'Sitemap 제출' 버튼을 클릭한다.

 

 

 

아래의 사진과같이 정상적으로 사이트맵이 제출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것으로 오늘의 포스팅을 마치도록 한다. 매우 간단한 과정이지만 블로그에 애정을 담고 싶다면 꼭 필요한 서비스이지 않을까 싶다. 블로그의 가장 큰 매력은 방문자 수가 큰 비중을 차지하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오케이3

 

 

  1. 비밀댓글입니다

  2. 웬만하면 그냥 보고 갈텐데 다른분들이 올려논대로 하니까 자꾸 실패해서 혈압이 오른 상태였는데
    (뭐 제가 이해 못한탓이겠지만)

    특히 정확히 어떤 부분에 복붙을 해야되는지 블로거마다 다르게 말하는걸로 느껴졌는데

    님꺼 보고하니 바로 해결되서 공감 누르고 갑니다.

    직관적으로 있는 그대로 전달해줘서 참 좋네요.
    • 도움이 되셨다니 정말 기쁘네요! 앞으로도 좋은 포스팅을 꾸준히 올려보겠습니다! :-)
      즐겁고 행복한 연휴되시길 바랍니다!!~~~

Private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