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과 같은 조용한 공간에서 이용할 목적으로 무소음 마우스를 검색하던 중 무선 마우스에 눈길이 돌아갔다. 무소음 무선 마우스 중 가격이 저렴한 제품을 찾던 중 큐닉스 QNIX-NM1000 제품을 찾게 되었다.

하트3

 

 

 

처음 이용해보는 무선마우스다. 더군다나 마우스는 돈주고 산지 너무 오래되서 기억이 나지 않는다. 여기 저기에서 받거나 굴러 다니는것 썻던터라 마우스 구입은 참 새롭고 낯설다. 오픈마켓에서 '무소음마우스' 키워드로 검색하니 참 여러종류가 나왔다. 저렴한 가격대에 원하는 무선과 무소음을 갖춘 제품이 큐닉스 제품이다. 가격은 택배비 포함해서 10,400원으로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었다. 물론 더욱 비싼 제품이야 널리고 널렸겠지만, '무선' 이라는 단어에 위축된 본인의 뇌는 '5만원' 정도는 써야 될 것 같았다. 가장 마음에 드는건 역시나 가격이다.

홧팅2

 

 

 

다음은 디자인과 그립감인데, 데스크탑용으로 사용하던 마우스도 작은 사이즈여서 본인 손에는 알 맞았지만, 손바닥과 마우스의 간격이 조금은 떠 있어서 마우스에 '폭' 기댈 수 없었던 아쉬움이 있었다. 하지만, 큐닉스 QNIX-NM1000 제품은 본인 손에 아주 찰싹 달라붙었으며 그립감 또한 굉장히 편하다.

 

무소음 기능에 대한 느낌은 긍정적이다. 좌클릭 및 우클릭은 확실히 소음이 없었으며 굉장히 조용하다. 페이지 위아래로 이동하는 휠은 딱히 소음이 없는 것 같았지만 조용히 돌리면 조용히 돌아간다. 해상도 조절하는 버튼과 페이지 앞뒤로 이동시키는 버튼 3개는 소음버튼이다. 소음버튼이라해서 큰 소리를 내는것은 아니고 일반적은 클릭소리와 같았다. 하지만 주로 쓰는 버튼도 아니고 사용도 안할것 같아서 만족한다.

 

추가로, 무선 블루투스 연결은 당연히 설치 과정없이 바로 인식 가능하다. 또. 몇초 정도 마우스 안움직이면 절전 모드로 들어가서 마우스 배터리가 많이 절약된다. 절전모드를 풀기 위해선 마우스를 그냥 움직이면 풀린다. 생각보다 절전모드에서 대기상태로 넘어갈때 조금 뭔가 딜레이가 걸릴것 같았는데 전혀 아니다. 그냥 절전모드가 없는 것 처럼 자연스럽게 사용하면 마우스는 똘똘하게 알아서 절약한다. 아래의 사진은 직접 구매한 제품사진은 근접 촬영한 사진이다.

 

 

 

 

 

Private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