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로그 분석이란 웹 사이트의 방문객이 남긴 자료를 근거로 웹의 운영 및 방문 행태에 대한 정보를 분석하는 것을 말한다. 본래 웹로그 분석은 쇼핑몰 등과 같은 마케팅을 접목 시켜 수익을 발생시키기 위해 사용되는 분석 기술이지만, 국내기업 네이버에서도 구글의 뒤를 이어 막강한 웹 로그 분석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덕분에 개인 블로거도 자신의 블로그를 분석하기 위한 도구로 많이 활용하고 있다. 기존 국내 기업의 IT 이미지와는 사뭇 다르게 매우 간단한 방법으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웹로그 분석의 가장 큰 장점은 각 국가별 방문수와 트래픽의 유형, 그리고 현재 접속중인 방문자 수를 카운팅할 수 있는 다양한 분석 모델을 제시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무료 웹로그 분석 툴 중에서도 국내 기업에서 제공하는 네이버 애널리틱스를 티스토리 블로그에 설정하는 방법을 본 포스팅에서 알아보도록 한다.

오케이3

 

 

 

 


 

 

 

 

네이버 웹로그 분석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네이버 아이디가 필요하다. 네이버 계정은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대다수가 가입했을 것이라 생각하기 때문에 입 과정은 언급하지 않도록 한다. 네이버 아이디가 준비되었다면 로그인 후 아래의 링크로 접속한다.

 

Naver Analytics URL :

http://analytics.naver.com/service/index.html

 

위의 링크에 접속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을 볼 수 있다. 우측 상단의 '바로 시작하기' 버튼을 클릭한다. 

 

 

 

네이버 애널리틱스를 처음이용하는 계정이라면 아래와 같이 환영 메세지와 함께 사이트 등록 과정이 진행된다.

 

 

 

이용약관에 대한 동의 절차이다. 특별한 조항은 없으며 서비스를 제공받기 위한 필수 이용약관이다.

 

 

 

 

네이버 애널리틱스를 활용해 웹 로그를 분석할 블로그 주소를 기입한다.

 

 

 

아래에 발급된 분석 스크립트를 복사한 후 티스토리 블로그의 HTML 영역에 붙여넣기하면 분석이 시작된다.

 

 

 

복사한 추적코드를 티스토리 블로그의 skin 태그 영역에 붙여넣기 하면 로그 분석이 시작된다. 일반적으로 로그 분석을 위한 추적 코드는 HEAD 태그 영역에 붙여넣기하는데, 그 이유는 HTML의 로그 순서에 있다. 웹페이지에 방문하면 HEAD, BODY, FOOTER 영역 순서로 방문자에게 로드 되기 때문에, 방문하자마자 바로 웹페이지를 이탈하는 경우까지 로그를 남기기 위해서 HEAD 태그 영역에 붙여넣기한다.

 

 

 

티스토리 블로그의 HEAD 영역에 붙여넣기가 완료되었으면, 아래의 사진과 같이 '완료' 버튼을 클릭해서 등록을 마무리 한다.

 

 

 

구글 못지않게 간결한 방법으로 네이버 애널리틱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이것으로 본 포스팅은 마무리를 짓도록 한다.

헉4

 

 

 

Private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