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페를 보관하기 위해선 지갑이 필요하다. 지갑은 거래소에서도 지갑이 공되지만 거래소가 해커들에게 공격을 당하거나 거래소가 문을 닫게되면 자신의 암호화폐도 위험해질 수 있다. 그래서 자신만의 독립적인 지갑이 꼭 필요하다. 이더리움을 기반으로한 화폐들은 모두 마이이더월렛 지갑에 보관할 수 있다. 일반적인 웹사이트와 같은 회원가입 및 로그인 절차는 아니기 때문에 꼭 신중하게 진행을 해야한다.

 

 

MyEtherWallet URL: https://www.myetherwallet.com

 

 

위의 링크로 접속을 하면 아래와 같이 다짜고짜 지갑을 생성하는 화면이 나온다. 마이이더월렛의 지갑은 이름, 나이, 성별 등과같은 일반적인 회원가입 절차는 필요하지 않다. 궁금하지도 않으니 묻지도 않는다. 그냥 자신이 사용할 패쓰워드나 일단 입력하라고 한다. 소신있게 복잡한 비밀번호를 입력한다.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지갑 파일(?)을 저장하라고 한다. 일단 가장 안전한 장소에 저장을 하도록 한다. 본인은 안전한 UBS에 저장했다. 쉽게 설명하자면 키스톤(Keystone) 파일이 일반적인 아이디와 같은 역할을 한다. 키스톤 파일과 앞에서 입력한 패쓰워드를 통해 본인의 지갑임을 인증 할 수 있다. 되도록이면 키스톤 파일을 여려곳에 보관하지 않도록 한다. 앞으로 저 파일을 통해 마이이더월렛을 이용할 수 있으므로 꼭 안전한 곳에 보관해야 한다. [다운로드 Key 파일 (UTC / JSON)] 을 통해 다운로드 한 뒤, [I understand. Continue.]를 클릭한다.

 

 

키스톤(Keystone) 파일을 저장하니 이번엔 종이 지갑을 인쇄하라고 한다. 꼭 필수적으로 인쇄를해서 보관하도록 한다. 개인키(Private Key)는 비밀번호도 없다. 키 값만 입력하면 바로 마이이더월렛이 떡하니 열리기 때문에 자주 사용하는 것도 추천하고 싶지 않다. 더욱이 개인키를 복사해서 메모장 같은곳에 저장해 놓는 것은 허접한 바이러스에도 지갑이 도둑 맞을 수 있으니 꼭 인쇄해서 집문서처럼 보관하길 바란다. 주로 키스톤 파일이 분실 되었을때 개인키 값으로 접속하기 위해 사용한다.

 

 

모든 과정을 마쳤는데도 마이이더월렛에는 자신이 로그인했다는 정보도 표시가 안된다. 심지어 로그인하는 버튼 하나 없다. 독특한 웹사이트 환경에 빨리 적응해야 한다. 마이이더 월렛은 각각의 페이지를 호출할 때 마다 로그인 과정을 거쳐야 한다.

 

 

 

# 암호화폐 전송방법

-. [이더리움 & 토큰 전송] 버튼을 클릭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을 볼 수 있다. 지갑에 접근할 수 있는 여러가지 방법을 제공하는데,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방법인 키스톤(Ketstone)과 개인키(Private Key)로 접근할 수 있다. 인증 절차를 마치면 바로 암호화폐를 전송하는 화면을 볼 수 있다.

 

 

 

 

# 지갑 정보 보기

-. 자신의 마이이더월렛 정보를 보는 방법도 동일하다 키스톤과 개인키를 통해 인증절차를 통과할 수 있다. 지갑 정보 화면에서는 키스톤을 다시 다운로드 받거나 자신의 이더리움 월렛의 주소등을 볼 수 있다.

 

 

 

마이이더월렛의 환경이 조금은 낯설 수 있다. 꼭 주의해야할 점은 개인키는 하드카피로 출력해서 보관하고 키스톤 파일도 USB와 같은 독립된 저장매체에 보관하는 것을 권고한다. 끝으로 마이이더월렛의 앞글자를 따서 줄임말로 MEW라고 하며 ''라고 읽는다.

Private comment